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!
지금 잘 살고 계시나요?

지금 당신이 지나치게 높은 기준을 설정해
힘들어하고 있다면, 이제 그 기준치를 낮추는 방법을
찾아야 한다. 그렇지 않으면 당신은 과중한 부담에 짓눌려
허덕이는 삶에서 빠져나오지 못할 것이다. 기준을 낮추는
첫 단계는 자신의 개인적인 행동 원칙을 재검토하는 것이고,
두 번째 단계는 기준을 낮추는 훈련을 하는 것이다.
높은 기준에 맞춰 살지 않아도 세상이 달라지지
않는다는 경험을 통해 완벽을 추구하는
압박감에서 벗어나고, 더 여유로운
자아를 확장시킬 수 있게 된다.


- 일자 샌드의《센서티브》중에서 -

'고도원의 아침편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행복의 언어  (0) 2022.10.04
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  (0) 2022.10.03
말과 글, 뜻과 일  (2) 2022.09.30
성장을 지속하는 사람  (0) 2022.09.29
지킬 때가 있고 버릴 때가 있다  (0) 2022.09.28
  Comments,     Trackbacks
댓글 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