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!
많은 어머니들이 듣고 위로 받는 말

위니코트는 이렇게 썼다.
"아동이 자신의 가장 깊은 내면을
발견할 수 있으려면 그가 누가 됐든 아동이 도전할 수 있고
미워할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하다. 하지만 관계가 완전히
깨지는 것을 걱정하지 않으면서 아이가 미워할 수 있는
사람이 부모 외에 또 누가 있겠는가?" 많은 어머니들이
위니코트의 이 말을 듣고 위로 받는다.


- 김건종의《마음의 여섯 얼굴》중에서 -

'고도원의 아침편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연민  (0) 2022.08.16
건강한 공감  (0) 2022.08.15
김대건 신부의 9천 리 길  (0) 2022.08.12
도덕적 고통  (0) 2022.08.11
날씨가 바꾼 세계역사  (0) 2022.08.10
  Comments,     Trackbacks
댓글 쓰기